‘펜하 2’하 윤철은 자신이 배의 진짜 딸이라는 사실을 깨닫고 법정에서 모든 범죄를 자백했다.

SBS ‘펜트 하우스 2’

[인사이트] 박효령 기자 = ‘펜트 하우스 2’김현수가 진짜 딸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 윤종훈이 모든 범죄를 자백했다.

2 일 방송 된 SBS ‘펜트 하우스 2’는 민설아 (조수민)의 사형 사건에 참여한 헤라 팰리스 사람들의 재판 장면을 그린다.

오윤희 (유진 ​​분), 주단 태 (엄기준 분), 천 서진 (김소연 분), 강 마리 (신은경 분), 규 등 등 이진 (봉태규 분), 하 윤철 (윤종훈 분), 고 상아 (윤주희 분), 피고인으로 취임했다.

심 수련 (지아 분)은 오윤희의 의뢰로 민설아의 마지막을 본 유일한 증인이자 증인으로 참석했다.

통찰력

통찰력SBS ‘펜트 하우스 2’

주단 태, 이규진, 천 서진, 강 마리, 고상 아는 민설아의 살인이 오윤희의 단일 범죄라고 주장했다.

범죄를 시인 한 영상이 증거로 공개 되더라도 헤라 팰리스 주민들은 허위 자백 이라며 범죄를 인정하지 않았다.

이때 죄를 부인 하느라 바빴던 사람들 한가운데에 가만히 앉아 있던 하윤 철이 갑자기 일어나 모든 범죄를 인정했다.

통찰력

통찰력SBS ‘펜트 하우스 2’

하 윤철은 “하위 고백이 아니다. 다 사실이다. 그날 민설아의 몸을 옮겨 살인을 조작했다”고 말했다.

하윤 철도 민설아를 괴롭힌 아이들의 영상이 공개 될까 봐 죄를 지었다 며 범죄 동기를 고백했다.

이 말을 듣고 오윤희도 하 윤철을 놀란 듯 돌아 보았다.

통찰력

통찰력SBS ‘펜트 하우스 2’

이규진은 화를 내며 하 윤철의 운명을 잡았고, 천 서진은 “절벽 아래로 밀어 날 죽일 ​​건가요?”라고 분개했다.

오윤희와 바로 나에게 죄책감이 많은 하 윤철은 결국 죄값을 치르기 위해 고백을 택한 것 같다.

이후 경찰에 체포 된 하 윤철은 우는 딸 배로 나 (김현수 분)를보고 얼굴을 붉혔다.

※ 관련 영상은 27 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펜트 하우스 2’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