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고사 정지 → 서신애가 곧 싹을 틔울 예정

서신애, SNS에 의미있는 글 남기기
같은 날 (여) 아동 검진 활동 중단
학계 학대 혐의는 “사실을 확인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합니다.

(여) 어린이 수진, 서신애 / 사진 = 한경 DB

배우 서신애가 SNS에 의미있는 글을 남겼고, 그룹 (여자) 아이들 수진이 학교 폭력 혐의로 활동을 중단했다.

4 일 밤 서신애는 자신의 인스 타 그램에 “당신의 찬란한 봄은 저에게 추운 겨울이었고 혹독한 긴 밤이었습니다.”라는 글로 긴 글을 올렸습니다.

그는 “영원 할 것 같던 너의 여름이 끝날 무렵 내가 왜 겨울이 될지 궁금했다. 그래서 눈을 녹이고 엉성한 존재를 잊으려고 노력했다. 내 겨울은 혼자가 아니었지만, 이를 극복하기 위해 늘 혼자만의 조용한 싸움이었다. “이것이 필요했다”고 그는 “과거의 계절을 기억하는 것은 쉽지 않지만 내가 보낸 계절의 장면은 잊혀지지 않는다”고 썼다.

그는 이어 “치유 할 수 없어서 떠오르는 추억을 묻어 보려고했고, 계절을 조용히 응원 할까 생각했다. 사람들의 마음은 참 이기적이라 녹아 버린 눈을 얼리려고 할 때마다 얼어 붙은 길이 되어라. ” 나는 너무 불쌍해서 잃을 수 없었다. 제 계절에 햇살을 주신 분들에게 미안 했어요. “

서신애는 “더 이상 겨울에 머물 이유가 없다. 얼음 길을 부수 자. 녹지 않으면 부수 자”라고 말했다. 날카로운 바람이 불더라도 눈이 녹아서 젖은 땅이 조금씩 굳어지기 시작합니다. 곧 어린 봄 나물이 싹이 틔울 것입니다. “

그는 “아직 고통스러운 겨울을 보내고있는 곳에서 나도 당신을 위해 약간의 햇살을 비추고 있다는 사실을 알려주세요. 당신은 그렇게 가슴 아픈 화려한 삶을 살고 있기 때문입니다”라고 말하며 끝을 맺었습니다.

앞서 서신애는 (여자) 아동 수진의 학교 폭력 혐의가 제기되면서 피해자로 언급됐다. 이에 수진은 “학교 다닐 때 배우 서신애와 대화를 한 적이 없다.이 사람에게도 이런 일이 일어난 것에 대해 유감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걸) 칠드런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수진의 활동을 중단하고 당분간은 5 인조로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그는 학교 폭력 혐의에 대해 “앞서 언급했듯이 우리가 유선상으로 분쟁을 벌인 것은 맞았지만 다른 포스트 작성자들이 주장한 폭력에 대한 사실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거듭 부정했다.

김수영 한경 닷컴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 보도 및 보도 자료 [email protected]

Ⓒ 한경 닷컴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