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성 전처 아들 카카오 톡 공개 … 공개 전 자녀 양육비 논란

김동성 “아동 부양비, 열심히 일하다”
학력 위조 혐의로 카카오 톡 공개

김동성 / 사진 = 연합 뉴스

양육비 문제로 이혼 한 전처와 계속 투쟁하고있는 전 쇼트 트랙 국가 대표 김동성은 그의 입장을 되풀이했다. 전처와의 카카오 톡 대화 내용도 공개 됐고, 양육비 논란이 진흙 투쟁으로 확산됐다.

김동성은 23 일 자신의 연인 민정의 인스 타 그램에 “나쁜 아버지들. 돈을 모 으려고 노력하고있다. 열심히 일하고있다. 모든 일을 잘못 반영하고있다”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김동성은 전처와 아들과주고받은 카카오 톡 메시지를 캡쳐 해 게시했다.

김동성은 공개 된 메시지에서 아들에게 “아빠 집에서 같이 살래?”라고 물었다. 아들은“나중에 생각해 볼게요.

이어 김동성은 “잘 생각하고 빨리 결정하자. 아빠가 걱정 돼요.”라고 답했다. 그러자 아들은 “좋아. 교회에 가면 지하철을 타. 그 이유는 남자가 운전하고 누나가 싫어서 지하철로 간다.”

전처와의 대화에는 욕설이 담겨있었습니다. 김동성은 전처를 ‘저독’으로 저장했다. 공개 메시지에 따르면 전 부인은 “대포 트럭 XX를 만들어라”, “인내심이있는 나에게 XX 야. 회의처럼 말하고있다. 장시호 씨는 “양육비 XX를 안하면 끝까지받을 수있다. XXX입니다. ”

'우리 이혼 했어'김동성 출연 / 사진 = TV 조선 방송 화면 캡처

‘우리 이혼 했어’김동성 출연 / 사진 = TV 조선 방송 화면 캡처

김동성은 최근 재혼을 생각하는 여자 친구와 함께 TV 조선 ‘우리 이혼 했어’에 출연했다. 2018 년 이혼 한 그는 두 자녀에 대한 양육비를 내지 않아 지난해 4 월 ‘나쁜 아버지’웹 사이트에 개인 정보가 공개됐다. 그 후 사이트에 이름이 내려져 연체 된 양육비 일부를 지불하고 성실하게 육아 책임을하겠다고 약속했지만, 그해 10 월에는 다시 양육비를 내지 않아 명단에 올랐다.

‘우리 이혼 했어’방송 이후 ‘나쁜 아버지’측은 자녀 양육비 연맹 식당에 출연 한 김동성의 전처의 입장을 공유했다. 전 부인은 “설정된 양육비가 300 만원인데도 날짜와 200 만원이 뒤섞여 있었는데 기분이 좋으면 보내 주시거나 돈을 기다리지 마세요”라고 주장했다.

이에 김동성은 자신의 연인 인 인민 정의 인스 타 그램을 통해 “현실이 쉽지 않았기 때문에 양육비가 밀렸 기 때문에 피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또한 그는 “이혼의 주된 이유 중 하나는 전처와의 신뢰가 깨 졌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전처가 SBS ‘스타 커플 버스 쇼’등 언론 매체를 통해 제게 말한 것은 허위입니다.”

김수영 한경 닷컴 기자 [email protected]
기사 보도 및 보도 자료 [email protected]

Ⓒ 한경 닷컴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