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파일]”예방 접종 전에이 약은 피해야합니다 … 면역력을 만들어 ↓”

“Adville 및 Brufen과 같은 항 염증 진통제 항체의 형성을 억제합니다.”
“백신 접종 후 발열과 통증 자연 면역 체계 반응”
WHO“접종 후 절대적으로 필요한 경우 타이레놀이 더 안전합니다.”


국내에서는 26 일부터 COVID-19 백신이 순차적으로 시작된다. 효능과 안전성에 대한 논란이 있었지만 우선 코로나 치료를 담당하는 의료진 등 우선 후보자부터 차례로 백신을 접종한다.

그렇다면 예방 접종 전후에 알아야 할 사항은 무엇입니까?

세계 보건기구 (WHO)는 예방 접종에 대한 예방 조치와 관련하여 예방 접종 전에 이부프로펜 기반 항 염증 진통제를 피할 것을 권장했습니다. WHO 대변인 Christian Lintmeier는 “이부프로펜은 신체의 면역 물질 생성을 억제 할 수 있으므로이를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부프로펜 성분을 함유 한 대표적인 항 염증 진통제는 Advil과 Blufen을 포함합니다. 열이나 통증이있을 때 쉽게 구해서 먹는 이러한 항염증제는 백신의 효과를 떨어 뜨릴 수 있습니다. 이것은 코로나 백신뿐만 아니라 모든 유형의 백신에도 적용되므로 어떤 유형의 백신을 접종하든 이부프로펜 기반 항염증제 및 해열제를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미국 로체스터 대학의 연구팀이 세포 면역학 저널에 발표 한 실험 결과가 있습니다.

“일부 항 염증 진통제는 면역 형성을 억제합니다”


데이터 소스 = 세포 면역학

우리 몸의 면역 기능에 관여하는 말초 혈액 단핵 세포 (PBMC)의 수가 1 주일 후 어떤 약물을 투여 하느냐에 따라 어떻게 변화하는지 보여줍니다.

약물을 전혀 복용하지 않은 세포에서 PBMC가 가장 높았고, 이부프로펜을 복용 할 때 PBMC가 거의 절반으로 감소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다른 유형의 진통제 인 타이레놀 (아세트 아미노펜)과 아스피린은 약을 복용하지 않았을 때에 비해 약간 낮았지만 이부프로펜과 함께 투여했을 때보 다 훨씬 좋습니다.

“이부프로펜은 마우스 비장 면역 세포의 감소에 영향을 미칩니다”


[와이파일]

데이터 소스 = 세포 면역학

연구팀의 실험용 쥐 연구에서도 결과가 비슷했습니다. 이부프로펜 투여시 비장 면역 세포 수가 현저히 감소한 것을 알 수있다.

항 염증 진통제가 우리 몸의 면역 형성을 억제하는 방법에 대해 생각했습니다. 우리 몸이 면역력이나 항체를 얻는 방법을 생각할 때 백신을 맞으면 몇 가지 답을 얻을 수 있습니다.

“우리 몸의 백신 성분 및 면역 세포와 싸우는 과정에서 항체 형성”


[와이파일]

사진 출처 = GettyimagesBank

대부분의 백신은 질병을 일으키는 약화되거나 죽은 박테리아 또는 바이러스로 만들어집니다. 백신에 포함 된 죽거나 약화 된 박테리아 나 바이러스의 양이 매우 적기 때문에 우리 몸에 들어가 질병을 일으키지 않습니다. 이것을 사용하여 만든 백신을 우리 몸에 주사하면 우리 몸의 면역 세포가 그들을 적으로 판단하고 면역, 즉 항체를 형성하기 위해 열심히 싸 웁니다.

우리의 면역 세포가 백신에 포함 된 박테리아 나 바이러스와 싸울 때 염증이 생기고 열이납니다. 우리 몸이 더 세게 싸울수록 열과 고통이 더 심해집니다. 이 때문에 주사 부위의 발열, 근육통, 염증 및 부종은 예방 접종 후 매우 자연스러운 면역 형성 과정입니다.

“이러한 증상은 면역 체계가 활성화되고 백신이 작동하고 있음을 의미합니다.”라고 질병 통제 예방 센터 (CDC)의 이사 인 Rochelle Wallacek도 최근 언론 브리핑에서 설명했습니다. “이것은 걱정할 부작용이 아닙니다.”

그러나 백신과 싸우는 과정에서 또는 면역 세포가 싸우기 시작할 때 염증을 줄이고 열을 줄이는 효과가있는 항 염증 진통제가 들어 오면 면역 세포가 충분한 힘을 얻기 전에 싸움이 끝납니다. 우리는 바이러스를 극복하기 위해 충분한 항체를 얻기 위해 힘을 다해 싸워야하지만, 그럴 기회가 없기 때문에 면역력이 덜 생성된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예방 접종 전에 이부프로펜 기반 항 염증 진통제 복용을 피할 수 있다면 맞습니까? 미국 어바인 캘리포니아 대학의 조나단 와타나베 교수는 “의사의 지시가없는 한 항 염증 진통제를 복용해서는 안된다. 반드시 복용해야하는 경우 아세트 아미노펜 (타이레놀) 기반 진통제가 더 안전하다”고 말했다. .

다른 의견도 있습니다. 텍사스 A & M 간호 대학의 Katie Hefer 교수는“백신 접종 후 부작용이있는 것으로 알려진 이부프로펜 대신 타이레놀과 같은 아세트 아미노펜 기반 약물이 예방 접종 후 발열 및 통증과 같은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 널리 사용됩니다. 미국. 그러나이 성분을 함유 한 약물도 논란의 여지가 있습니다. 일부 최근 연구에 따르면 아세트 아미노펜은 백신의 효과를 약간 저하시키기 때문에 사용이 금지되지는 않지만 미국 소아과 학회는 더 이상 예방 접종 전에 타이레놀과 같은 아세트 아미노펜의 예방 적 사용을 권장하지 않습니다.” 주장했다.

“두 번째 예방 접종 후 통증, 피로 등이 첫 번째 접종보다 큽니다.”


[와이파일]

사진 출처 = GettyimagesBank

백신 접종 전에 항 염증 진통제 복용을 피하라는 전문가의 조언은 백신의 효과를 감소시키는 것 외에도 또 다른 이유가 있습니다.

고려대 구로 병원 감염 의학과 김우주 교수는“백신 접종 후 부작용이 치명적이지 않고 아나필락시스 쇼크 (특정 항원에 대한 아나필락시스 쇼크. 가려움증, 두드러기, 호흡기 “항 염증 진통제는 이러한 이상에 대한 가면 역할을 할 수 있으며 심한 경우 사망과 같은 증상 및 부작용 발생시 즉각적인 치료를 지연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해열제 나 진통제를 복용하더라도 예방 접종 후 15 ~ 30 분 정도에 심각한 이상 반응이 있는지 확인한 후 필요에 따라 먹을 수 있습니다.

김우주 교수는 “65 세 이상 노인들이 일반 관절염 치료제에 이러한 항 염증 진통제를 포함하는 것이 일반적이므로 예방 접종 전 의료진과 충분히 상담 한 후 예방 접종을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 ” 내가했다.

한국이 확보 한 코로나 19 백신 중 얀센 백신을 제외한 아스트라 제네카, 모데나, 화이자 백신은 모두 2 회 간격으로 예방 접종을해야한다. 이미 이러한 예방 접종을받은 다른 국가에서는 예방 접종 부위의 부어 오름, 염증 또는 통증 부위와 같은 경미한 부작용이 대부분 발열, 근육통 및 피로와 같은 면역 형성 과정에서 자연적인 반응이었습니다.

다른 백신과 마찬가지로 COVID-19 예방 접종 후 심각한 부작용 인 아나필락시스 쇼크는 100,000 명에서 1 백만명 중 1 명에서보고되었습니다. 예방 접종 후 우려해야 할 심각한 부작용으로는 두드러기, 숨가쁨, 의식 상실 등이 있습니다.이 경우 예방 접종을받은 병원에 즉시 알리거나 911에 전화하여 응급실로 가야합니다.

2 회 접종을 경험 한 대부분의 예방 접종자들은“일반적인 독감 (인플루엔자) 예방 접종을했을 때보 다 근육통과 피로가 더 큰 것 같다. 그리고 두 번째 예방 접종 후 첫 번째 예방 접종보다 몸이 더 힘들었습니다.”

김우주 교수는“코로나 19 백신은 우리 삶에서 처음 접하는 백신이다. 독감 백신은 매년 정확하기 때문에 우리 몸은 어느 정도 면역력이 있지만 코로나 백신은 우리가 태어나는 첫 번째 백신이기 때문에 몸이 더 어려워집니다.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또한 코로나 백신과 마찬가지로 2 회 접종 한 대부분의 백신의 경우 1 차 접종이 기본 접종이고 2 차 접종이 부스터 역할을하므로 2 차 접종 이후에 통증이나 부작용이 더 심하다. 백신 접종.” 그는 “필요한만큼의 항체를 얻을 수 있기 때문에 두 번째 투여를 피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미국 질병 통제 예방 센터의 CDC는 예방 접종 부위에 열과 통증이있을 경우, 해열제 나 진통제를 즉시 복용하는 대신 축축한 수건을 차갑게 착용하고 팔에 올려야한다고 말합니다. 열이 나고 물을 많이 마시고 가벼운 옷을 입으십시오. 도움이된다고 조언했습니다.

해초 풀[[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