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 부동산] 전국 아파트 평당 4 년 평균 매출 ↑… 세종시 104 % ‘서지’

3.3㎡ 당 세종시 최대 무역 및 전세 가격 상승
경북과 남부, 충북과 남부를 포함한 일부 지역은 4 년 전보다 떨어졌습니다.

[이지경제 = 이민섭 기자] 전국 아파트 3.3㎡ 당 평균 분양가가 지난 4 년 동안 532 만원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10 일 부동산 정보 제공 업체 ‘이코노미 만렙’KB 부동산 라이브 온의 주택 가격 동향을 살펴본 결과 2017 년 3.3㎡ 당 아파트 평균 판매 가격은 1,246 만원이었는데 올해 1 월에는 532 만원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중 세종시는 3.3m2 당 평균 분양가가 2017 년 1 월 977 만원에서 올해 1 월 22 만원으로 104.5 % 오른 4 년간 가장 큰 폭으로 상승했다. 서울의 경우 2017 년 2,287 만원에서 올해 1 월 4,110 만원으로 4 년 동안 무려 1,824 만원이 올랐다. 대전도 2017 년 1 월 85 만원에서 올해 1 월 1,326 만원으로 53.3 % 증가했고, 경기도는 1268 만원에서 1808 만원으로 42.5 % 증가했다.

사진 = 이민섭 기자

반면 강원, 충북, 충남, 경북, 경남은 2017 년부터 3.3m2 당 평균 아파트 분양가가 하락 해 서울 등 주요 대도시와의 아파트 가격 격차가 더욱 벌어졌다.

국토 교통부 실거래가 통계 시스템에 따르면 세종시 한솔 동에 위치한 ‘퍼스트 빌리지 1 단지 (퍼스트 프라임)’전용 면적은 3 억 2800 만원에 거래됐다. (11 층) 2017 년 1 월에만. 올해 1 월에는 8 억 원 (10 층)에 거래되어 4 년 동안 4 억 6,200 만 원 상승, 136.7 % 상승했다.

서울의 아파트 가격이 상대적으로 저렴한 노원구의 아파트 가격이 4 년 동안 126.4 % 급등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노원구 중계동에 위치한 ‘청구 3’전용 면적 84㎡의 경우 2017 년 1 월 5 억 3 천만원 (2 층)에 매각됐으나 12 억 (3 층)에 거래됐다. 플로어)는 올해 1 월, 4 년간 6 억 7000 만원이다. 아니면 달렸다.

이코노믹 맨랩 황 한솔 연구원은“정부는 4 년 동안 부동산 투기꾼과의 전쟁과 규제 된 금융, 과세, 공급, 아파트 가격이 단기간 치솟았다 고 언급했다. 쏟아지고있어 아파트 가격 급등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민섭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