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용 반도체는 3 분기까지는 부족… 정부는 대만에 협력을 요청해야한다”

한국 자동차 산업 협회 보고서… “장기적으로 국내 개발 및 생산 능력 확대 필요”

(서울 = 연합 뉴스) 장하나 기자 = 글로벌 자동차 반도체 수급 차질이 장기화 조짐을 보이고있어 국내 자동차 산업의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정부가 먼저 대만과 협력을 요청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자동차 반도체 생산을 늘리는 주요 생산 업체입니다.

차량용 반도체 (PG)

[장현경 제작] 사진 합성 / 일러스트

한국 자동차 산업 협회는 10 일 차량용 반도체 수급 보고서를 통해“차량 반도체 수급과 대응 ”을 10 일 보도했다. 이에 공장 가동 중단, 생산량 감소 등 글로벌 주요 자동차 업체들이 확대되고있다.

차량용 반도체는 타 시스템 반도체에 비해 수익성이 떨어지고 높은 신뢰성과 안전성이 요구되며하자, 안전 사고, 리콜 등의 위험이있어 신규 기업 진입이 쉽지 않아 단기간에 공급 확대가 어렵다.

따라서 기존 파운드리 (반도체 위탁 생산) 인 TSMC가 아닌 대체 파운드리 업체를 통해 생산하기 위해서는 반도체를 공장에 맞게 재 설계하고 시제품의 안전성을 확인하는 데 최소 1 년이 소요되며, 따라서 기존 파운드리의 생산량 확대가 시급합니다. .

미국, 독일, 일본과 같은 주요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이미 대만 정부에 차량용 반도체 생산을 늘리기 위해 협력을 요청했습니다.

장기적인 수요와 공급 중단에 대비하기 위해 협회는[005930], DB 하이텍[000990] 또한 국내 파운드리 회사를 통해 대체 생산 능력을 확보해야한다고 조언했다.

장기적으로는 국내 팹리스 (반도체 설계사), 파운드리, 자동차 산업과 협력하는 산업 생태계 조성을 통해 해외 의존도를 낮출 필요가있다.

그러나 자동차 반도체는 국내 파운드리 기업의 주력 제품이 아니기 때문에 정부의 새로운 투자 인센티브와 세금 지원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 지엠 부평 공장 반도체 부족으로 감산
한국 지엠 부평 공장 반도체 부족으로 감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자동차 용 반도체의 수급 차단은 이미 장기화의 조짐을 보이고있다.

IHS 마킷에 따르면 자동차 용 반도체 공급은 올해 1 분기에만 67 만대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중국에만 국한 되더라도 주로 다음과 같은 외국 기업을 대상으로 5 ~ 14 일 동안 공장을 폐쇄했다. Volkswagen과 Honda는 총 생산량의 1 % 또는 250,000 대를 생산합니다. 예상됩니다.

공급 차질의 핵심 인 MCU 리드 타임 (주문부터 배송까지 소요되는 시간)이 26 ~ 38 주라는 점을 감안하면 글로벌 공급 차질은 3 분기까지 지속될 전망이다.

폭스 바겐, 토요타, GM과 같은 글로벌 기업들은 공장 폐쇄를 확대하거나 생산량 조정을 낮추고 있습니다.

올해 1 분기 폭스 바겐은 중국에서 5 만대 감산을 포함 해 총 10 만대를 감산 할 예정이다. 아우디는 1 월 하이 엔드 모델 생산을 연기했고 10,000 명의 직원이 휴가를 떠났다. 도요타는 중국 (광저우), 미국 (텍사스), 일본 (아이 치현)에있는 공장에서 일시적으로 생산을 조정하고 있으며 GM은 미국, 캐나다, 멕시코, 한국의 일부 공장에서도 가동을 중단하고 있습니다.

포드, 르노, FCA, 혼다, 닛산도 일시적으로 생산을 중단하고있다.

생산 중단도 통계적으로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미국 1 월 승용차 판매량은 3.7 % 감소했으며, 특히 재고량은 전년 대비 20.2 % 감소한 277 만대를 기록했다.

협회는 자동차 제조사들이 수익성이 낮은 소형차를 중심으로 생산을 줄이고 있으며 상용차 및 렌트카 공급이 급격히 감소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는 비인기 모델을 중심으로 재고 소진 및 감산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고 있으나 공급 차질이 장기화되면 플래그십 모델의 생산 차질도 예상된다.

국내에서는 한국 지엠이 1 월 추가 작업을 취소하고 이달 부평 2 공장의 생산량을 줄여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으로 이어졌다.

그러나 현대차와 기아차가 협력사를 통해 사전 재고를 확보하고 르노 삼성차가 르노 그룹 차원에서 장기 공급을 관리하고있어 당장 생산 차질로 인한 문제는 없다. 쌍용 자동차[003620]생산량 감소로 단기적인 문제가 없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정만기 협회 회장은 “코로나 19로 인한 위기가 완전히 해결되지 않으면 자동차 용 반도체 공급 중단이 일부 자동차 산업의 위기를 확산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적으로는 국내 자동차 산업, 팹리스, 파운드리 간의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 할 것입니다. 국내 자동차 반도체 개발 및 생산 능력을 구축하고 확장해야 할 것입니다.”

[email protected]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