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 민 64 분’토트넘, 자그레브 우승

토트넘의 포워드 해리 케인은 디나모 자그레브를 상대로 득점 한 후 환호합니다. [AP=연합뉴스]

잉글랜드의 프로 축구 선수 인 토트넘 홋스퍼는 2020-21 시즌 유럽 축구 연맹 (UEFA) 유로파 리그 16 강 1 차전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준준결승에 진출했습니다.

UEFA 유로파 리그 16 강 1 차전 2-0

토트넘은 12 일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디나모 자그레브 (크로아티아)와의 경기에서 2 골을 넣은 해리 케인과 2-0으로 승리했다. 토트넘은 19 일 열리는 어웨이 2 차전에서 무승부 이상을 기록하면 8 강에 진출 할 것입니다.

토트넘은 전반과 후반에 각각 1 골을 넣은 케인의 득점 선수와 함께 즐겁게 승리했습니다. 전반 25 분, 팀 동료 에릭 라멜라의 슛이 목표물을 튕겨 내자 케인은 침착하게 돌아와 골을 흔들었다. 후반 25 분에 그는 승리를 이끌 기 위해 한 골을 더 추가했습니다.

손흥 민은 경기 중에 공을 들어 올려 공을 조종한다.  공격 지점은 없었지만 그는 팀 공격을 이끌었습니다. [AFP=연합뉴스]

손흥 민은 경기 중에 공을 들어 올려 공을 조종한다. 공격 지점은 없었지만 그는 팀 공격을 이끌었습니다. [AFP=연합뉴스]

손흥 민이 선발로 2 선에서 팀의 공격을 이끌었지만 공격 지점을 기록하지 못했다. 64 분 동안 그라운드에서 뛰었던 그는 19 분 후반에 Stephen Verbine으로 교체되었고 벤치로 은퇴했습니다. 15 일 열리는 아스날과 노스 런던 더비를 앞두고 체력 조정 측면에서 대체 된 것으로 해석된다.

토트넘과 자그레브 간의 16 강 2 차전은 19 일 크로아티아 자그레브의 막시 미르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한편 아스날 (잉글랜드)은 올림피아 코스 (그리스)를 3-1로 꺾고 16 강 1 차전에서도 우승했다. AS 로마 (이탈리아), 아약스 (네덜란드), 그라나다, 비야 레알 (스페인 이상)도 승리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잉글랜드)와 AC 밀란 (이탈리아)의 대결은 1-1 무승부로 끝났습니다.

송지훈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