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여론조사 종합] 박형준은 여전히 ​​오차의 한계에서 김영천을 리드

[설연휴 여론조사 종합] 박형준은 여전히 ​​오차의 한계에서 김영천을 리드

MBC- 한국 리서치, 박형준 46.3 % vs. 김영천 28.9 %
SBS 입 소스, 박형준 46.8 % vs. 김영천 28.5 %

박석호 기자 [email protected]


입력 : 2021-02-13 10:03:04수정 : 2021-02-13 10:30:25게시 일시 : 2021-02-13 10:30:47

트위터

설날에 발표 된 부산 시장의 보궐 선거에서 박형준 예비 후보가 여전히 선두를 달리고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 조사 인 한국 리서치 인터내셔널은 8 일과 9 일 MBC의 요청으로 부산에 거주하는 성인 남녀 805 명을 대상으로 가상 양자 대결을 실시했다 (샘플 오차는 95 % 신뢰 수준에서 ± 3.5 % p) 결과 , 박형준 예비 후보가 46.3 %, 민주당 김영천 예비 후보가 28.9 %였다. 오류 범위를 크게 벗어난 것은 17.4 % p 차이였습니다. 민주당 변성완 예비 후보는 박 대통령은 48.1 %, 변은 25.5 %로 집계됐다.

이언주 예비 후보는 민주당 후보들과의 양자 대결에서 오차 범위 내에서 주도적 인 것으로 밝혀졌다. 이언주 35.6 % vs. 김영천 34.7 %, 이언주 34.8 % vs. 변성완 29.3 %.

부산 시장 후보의 정당 별 적합성 조사에서 민주당은 김영천 후보 21.9 %, 변성완 후보 9.4 %, 박 후보 3.4 % 순이었다. 인영과 민주당.

국민의 힘으로는 예비 후보가 박형준 35.6 %, 이언주 10.6 %, 박성훈 6.2 %, 박민식 5.2 %였다.

박형준 여론 조사 기관 입 소스가 지난 6 ~ 9 일 유무선 전화 인터뷰를 통해 부산 유권자 800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 조사의 46.8 %, 김영천은 28.5 %, 박 후보는 18.3 % p 앞선다.

예비 후보 김영천 vs 이언주의 경우 각각 33.3 %, 35.8 %로 오차 범위 내에서 경쟁했다.

민주당 내에서는 김영천 23.2 %, 변성완 4.2 %, 박인영 3 %.

국민의 힘은 박형준 (33 %), 이언주 (11.3 %), 박민식 (5.1 %), 박성훈 (3 %)이었다.

기사에 인용 된 여론 조사의 자세한 개요와 결과는 중앙 선거 조사 심의위원회 웹 사이트를 참조하십시오.

박석호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