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의 단위가 높을수록 칼로리가 높을수록 더 맛있습니다.

볼 레드 프레시 노름 (사진 = MBC)

12 일 방송 된 MBC ‘볼드 프레시 노름’에서는 국산 식재료 ‘치킨’의 무한 변신 레시피가 공개됐다.

설날 스페셜을 위해 준비된 방송에서 유민상이 첫 게스트로 출연 해 ‘일상 싱그러움’으로 대활약했다. 유민상은 “(4 신)이 금도끼를 사용하고 있는데 금도끼를 줄이기위한 특별 명령을 받았다”며 냉정한 평가를 내렸다. 또한“칼로리가 높을수록 더 맛있어진다”는 말을 남기고“건강한 맛은 맛이 없다”는 식생활의 세계관을 확고히 드러냈다.

‘데일리 프레쉬 니스’등장에 가장 긴장했던 도전자들이었다. 4 MC의 입맛 만 만족하는 것만으로도 큰 도전 인 도전자들에게 푸드 마스터 유민상의 존재는 또 다른 도전이었다.

긴장감 속에서 공개 된 첫 번째 요리는 닭발로 만든 ‘콕 젤리’였다. MC들은 상상할 수없는 닭발의 변신에 크게 놀랐고, 충격적인 비주얼과는 달리 ‘(금도끼)’의 맛을 내지 못하고 ‘부드러운 어묵 먹는 식감’이 이어졌다. 성시경은“단품 같다”며 칭찬했다. 그러나 예기치 않은 매복이 나타났습니다. 유민상, ‘건강한 음식’은 취향이 아니라고! ‘꼬꼬 젤리’는 ‘치킨이 아닌 건강에 좋은 음식’이라는 ‘데일리 프레시’의 비판으로 금도끼를 획득하지 못했다.

그런 다음 또 다른 시각적 요리가 나타났습니다. 치킨 코돈 블루, 얇게 썬 닭 가슴살, 햄과 치즈를 얹은 다음 말아서 튀긴. 부드러운 닭 가슴살과 크림 치즈의 조합으로 MC들은 처음부터 흥분했다. 고 칼로리 음식이라고 확신 한 유민상은 금도끼 사인을 들고 시식 차례를 앞두고 첫 눈 시음 (?)을 결정했다. 하지만 순조로운 금도끼 획득에 대한 기대와는 달리 서장훈 씨의 ‘맛있지 만 너무 낯 익다’라는 시음 평으로 중도 탈락에 대한 찬사를 마셔야했다.

한편 ‘볼드 프레시 노름’에 출연 한 스트레이 키즈의 리노와 현진은 과거에 등장한 아이돌 중 가장 호평을 받았다. 다년간의 경험과 함께 요리 영상을 찾는 것이 취미라고 밝힌 이들은 마라 탕에 삶은 닭고기를 찢어 낸 ‘Dak in Mara’를 선보였다. 음식을 맛본 MC들은 “너무 맛있어”, “치킨 끓이는 데 귀찮 으면 이렇게 먹었 으면 좋겠다”고 계속 말했다. 5 골드 도끼의 언덕을 정복 한 것 같았지만 마지막 시식 순서는 아이돌 슈터 서장훈이었다. ‘특별한 맛이 아니다’라는 서장훈의 시음 리뷰와 함께 ‘마라의 닥’이 드디어 ‘심각한’벽을 넘지 못하고 실패했다. 이후 서장훈은 자신이 제거한 도전자가 또 다른 아이돌이라는 소식을 듣고 세 번째로 대중에게 사과했다.

유일한 금도끼 주인공은 요리 연구원 ‘홍 신애’였다. 홍 신애는 쌀과 제주 금닭으로 만든 ‘삼계탕 아란 치니’를 소개했다. 여유롭게 요리 할 때와는 달리 평가를 기다리는 순간 다른 도전자 답게 참을성이없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홍 신애는 절친 성시경에게 “두꺼비를 주면 다신 보지 않겠다”며 피의 단열 경고를했다. 하지만 홍 신애의 요리는 5 인의 입맛에 맞았다! MC들로부터 호평을받은 그는 이날 금도끼 5 개 획득에 성공했다.

설날 스페셜을 위해 9시 30 분에 특별 기획 된 MBC ‘볼드 프레시 노름’이 2 월 19 일 (금)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45 분 시청자들을 다시 만난다.

김나경, 한경 닷컴 연예 및 이슈 팀 기자
기사 보도 및 보도 자료 [email protected]

Ⓒ 한경 닷컴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