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청룡 영화제’박정민 남우 조연상 “고인 박지선 미안해 …”

‘2021 청룡 영화제’박정민 남우 조연상 “고인 박지선 미안해 …”

‘2021 청룡 영화제’에서 박정민은 남우 조연상 수상 소감으로 고 박지선을 언급했다.

9 일 오후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에서 코로나 19 피해 확산을 막기 위해 ‘2021 제 41 회 청룡 영화상'(이하 ‘2021 청룡 영화제’)이 비 대면으로 열렸다.

이날 방송에서는 남우 조연상 이후 조우진, 고아라 상이 이어졌다.

남우 조연상은 영화 ‘악에서 구해줘’에서 박정민이 수상했다.

“먼저 감사합니다. 우리 영화를 사랑하고 아껴 주신 많은 관객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정말 기대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출연진에 대해 “이정재, 황정민, 홍원찬 감독, 촬영 감독 홍경표 등 다른 곳에서 고통을 겪은 배우와 스태프들에게 감사한다. 함께 영화를 만들었습니다. “

그는“이 마이크 앞에서 진정으로 한 사람에게 감사를 표할 수 있다면 한 사람 만 떠올랐다. 사실이 이야기를할지 궁금한데 ‘하지만 악에서 구해줘’촬영할 때 항상 ‘괜찮아?’라고 묻는 친구가 한 명있다.

그는“언제나 안부를 묻고 궁금해하는 친구가 작년에 천국에 갔다. 아직 그 친구를 보내지 않았습니다. 수상해도 괜찮은지 묻지 못한 점 사과하고, 하늘에서 지켜 보는 언니가 당황하지 않도록 더 열심히 행동하겠다고 말하고 싶었다.” “이 상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더 열심히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