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파이터’보이스 퀸 ‘우승자 수연 출연 …

‘트로트 파이터’수 수연 (사진 = MBN 제공)

첫 전임 캐스트가 ‘트로트 파이터’에 등장합니다.

오늘 (10 일) 방송되는 MBN ‘트로트 파이터’8 회에서는 설날을 맞아 화려하고 풍성한 무대가 펼쳐진다. 지난주 연속 2 승을 기록한 ‘짬뽕 레코드’김창열이 승리를 굳히고 실력이 검증 된 캐스트 멤버를 영입한다. MBN ‘보이스 퀸’과 노래 실력의 마지막 왕 수연의 우승자 다.

주부들의 꿈과 도전을 담은 콘테스트 프로그램 ‘보이스 퀸’에서 수연은 싱글맘으로 주목을 받았다. 이날 수연은 임신 7 개월 만에 D 라인을 뽐내며 ‘트롯 파이터’에 출연 해 “(내 뱃속에) 아기를 낳았다”며 모두를 놀라게했다.

한동안 창자에 첫 임산부가 나타났다고 전해지며, 수연은 재혼과 임신을 마치고 모두에게 축하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지는 무대에서 수연은 여전히 ​​가창력을 뽐내며 인상적인 무대를 펼치며 ‘트로트 파이터’의 터미네이터 조문근과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고한다. 특히 보컬 파워의 두 왕이 조합 된 뒷문은 처음부터 고막을 뚫고 들어간 사이다로 무대를 압도했다.

고음 무대를 마치고 수연은“(노래를 부르며) 아이를 거의 낳을 뻔했다”고 말했다. 홍석천은 “내가 가지지 못한 머리카락을 거의 가졌다”는 인상을 남겼다고해서 몸 전체를 만든 수연과 조문근의 고음 폭발 무대에 대한 호기심과 기대감 전율 급상승.

한편 설날 특집으로 장식 된 ‘트롯 파이터’는 출연진의 스타 베스트 프렌드가 충성도 무대에 등장하며, 설날에 가장 잘 어울리는 특별한 사운드 장인이 출연한다. 스릴의 무대에 나타납니다.

MBN ‘트로트 파이터’는 오늘 (10 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 닷컴 엔터테인먼트 이슈 팀 기자
기사 보도 및 보도 자료 [email protected]

Ⓒ 한경 닷컴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