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김시덕 “동기 노출 영상, 그냥 코미디 … 김기수 저격 의도는 안돼!” (공무원)

개그맨 김시덕이 코미디언 동기에 휩싸인 과거 경험을 공개하는 동안 김기수에게 불꽃이 퍼졌다. 이에 김시덕이 운영하는 유튜브 ‘시덕 튜브’측은 논란에 대한 입장을 표명했다.

29 일 ‘시덕 튜브’제작사 윙윙 스튜디오 박진환 대표는“웃음 영상 논란으로 무심코 피해를 입으 신 분들에게 안타깝다”고 말했다. “사람들에게 웃음을주고 자하는 코미디 프로그램이며, 누군가를 촬영하거나 과거로부터 사과를 받기 위해 고안된 비디오가 아닙니다.”

“제작팀은 소재를 선택하거나 편집 할 때 더 신중하게 판단 했어야하는데 부족한 것 같습니다.” “제작팀을 믿고 촬영에 참여한 김시덕을 포함 해 무심코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깊은 사과드립니다. 전하겠습니다. “

또한“영상을 보는 모든 분들이 개그를 개그로 받아들이고 악과 싸워 다 치지 않기를 바랍니다.” 내가 만들게. “

지난 15 일 김시덕은 ‘시덕 튜브’를 통해 전 KBS 공개 코미디언 16 기 모티브 A가 다른 선배들의 척 모티브를 모아 뺨을 때리고 다른 모티브를 쳤다고 밝혔다. 그 이후로 그를 때린 가해자가 김기수라는 의혹에 대한 논란이 일고있다.


김기수는 28 일“많은 분들이 해명 해달라고 요청했지만 우선이 논란에 대해 설명 할 것이 없다. “나는 명확히 할 이유가없고 명확히 할 가치가 없기 때문이다.”

이어 “그래도 한 가지만 말씀 드리면 16 회 KBS 코미디언의 동기가 누구보다 낫다고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말했다.

그는 이어 “나를 포함한 주변 사람들과 나를 좋아하고 아끼는 팬들에게 투기 적 비방과 나쁜 댓글이 너무 크다”고 덧붙였다.

YTN 스타 조현주 기자 ([email protected])
[사진제공=’시덕튜브’, OSE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