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시장 선호도… 안 24.1 %, 박영선 15.3 %, 오세훈 9.5 %

안철수 국회 당 의장. 중앙 사진

서울 시장 후보자 선호도 조사에서 안철수 국회 당 대표가 24.1 %로 1 위를 차지했다.

여론 조사 업체 입 소스는 지난달 31 일부터 1 일까지 서울에 거주하는 18 세 이상 801 명에게 서울 시장 후보 선호도를 물었고 안 대표가 1 위를 차지했다.

중소 벤처 기업 부장관 박영선 (15.3 %)이 2 위, 오세훈 전 서울 시장 (9.5 %)이 3 위를 차지했다. 안 대표와 박 장관의 차이는 8.8 % 포인트로 오차 범위를 벗어났다.

이어 추미애 법무부 장관 (6.8 %), 전 인민 강자 (6.3 %) 나경원, 민주당 박주민 (4.1 %), 민주당 우상호 (4.1 %) 민주당 원 금태섭 (2.7 %), 서초구 조은희 시장 (1.3 %) %), 윤희석 대표 (1.2 %) 순이었다.

범 광학 중 서울 시장 후보가 누구인지에 대한 질문에서 안 대표는 지지율 26.9 %로 1 위를 차지했다. 오세훈 전 시장 (12.1 %), 나경원 전 의원 (7.4 %), 금태섭 전 의원 (3.7 %)이 뒤를이었다.

박영선 중소기업 청장.  중앙 사진

박영선 중소기업 청장. 중앙 사진

범여권 중 서울 시장 후보는 18.4 %로 박영선 장관이었다. 이어 추미애 장관 (7.7 %), 우상호 의원 (5.8 %), 박주민 의원 (5.1 %), 김진애 개방 민주당 의원 (2.2)이 이어졌다. %).

54.8 %는 야당이 통일되어야한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26.3 %는 통합해서는 안된다고 답했습니다.

야당 후보가 일대일로 대결하면 어느 정당이 투표할지 묻는 질문에 야당 후보 41.7 %, 여권 후보 32.5 %가 나타났다. 차이는 오차 범위를 벗어난 11.2 % 포인트였습니다. 플로팅 클래스의 23.8 %는 ‘모름’과 ‘모름’을 추가했습니다.

한편, 설문 조사의 표본 오류는 95 %이고 신뢰 수준은 ± 3.5 % p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 선거 조사 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하 수민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