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 미즈 트레이닝 방식이 뜨거워 진 이유 … 이호철, 박 산다라 출연[종합]

스 미즈 트레이닝 방식이 뜨거워 진 이유 … 이호철, 박 산다라 출연[종합](사진 = KBS2)

스마일리 훈련법이 화제가 된 이유에 대한 관심이 많다.

이호철과 산다라 박은 지난 3 일 재방송 된 KBS2 ‘옥상 방의 고민 자’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철은 정형돈의 공석을 메우는 모습을 보였다.

제작진은 “최근 미국과 유럽에서 새로운 서비스 교육으로 떠오른 Smice Training Method는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던졌다.

산다라 박은“웃음과 눈이 합쳐진 것”이라고 말했고 정답이었다.

제작진은 “입으로가 아닌 눈으로 미소 짓는 훈련”이라며 “코로나 19 마스크 착용이 보편화됨에 따라 사람들은 미소를 보여주지 못해 웃음을 짓는 방법”이라고 설명했다. 얼굴의 노출 된 부분 인 눈이 대안으로 떠오르고있다. ” .

그는 “비명을 지르는 훈련 방법은 광대뼈를 마스크 위로 튀어 나오도록 올려 눈을 웃게하는 것이다. 행복한 감정이나 친절한 마음 없이는 눈 주위의 근육이 움직이기 어렵다”고 말했다.

(사진 = KBS2)
(사진 = KBS2)

한편 이호철은 산다라 박의 오랜 팬임을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과거 배우가되기 위해 무모하게 도쿄에 갔던 이호철은 투 애니원 노래를 들으며 서울에서 힘든 생활을 견딜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알 수 없었을 때는 수입이 없었기 때문에“긴급한 불만이 있어야한다 ”는 생각으로 제 2 금융권에서 돈을 빌려야했고, 그 후 점차 부채가 쌓이는 것에 놀랐다.

이호철은 “그때부터 머리카락이 빠지기 시작했다”며 빚으로 인해 24 세부터 탈모가 시작된 것을보고 놀랐다. 그는 “당시 2NE1의 ‘컴백 홈’이 나왔다”, “내가 빚을 져서 다들 TV로보고 싶지 않았지만 2NE1이 나왔을 때 계속 봤다”고 말했다.

이어 이호철은 투 애니원의 노래로 힘을 얻기 위해 고군분투 한 끝에 드디어 ‘친구 2’오디션에 합격 해 따뜻함을 드러냈다고 밝혔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