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태섭 “김어준이 너무 나빠요 … 서울 시장이라면 바로 잡을 게요”

금태섭 전 의원 오종택 기자

서울 시장 출마를 선언 한 금태섭 전 민주당 의원은 서울 교통 방송 (TBS) ‘김어준 뉴스 팩토리’의 편견을 지적하며 반드시 시정하겠다고 밝혔다.

31 일 페이스 북 페이지에 실린 ‘서울 교통 방송 뉴스 팩토리 김어준의 문제점’이라는 기사에서 31 일 TBS 라디오 ‘뉴스 팩토리’가 폐지되었거나 진행자 김 어가 혐의를 받고있다. -jun 교체. 이 문제에 대한 제 생각을 말씀 드리겠습니다. “원칙적으로 정치가 언론에 영향을 주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서울의 재정적 지원에 크게 의존하는 방송사조차도 시장을 비판하는 발표 자나 공연자가 자유롭게 말할 수 있어야합니다. 시를보고 ‘용비 오천가’를 부르면 더 큰 문제 다.”

“하지만 김어준 씨의 경우는”전금이 말했다. “그것은 객관성 또는 중립성의 문제가 아니라 객관성 또는 중립성의 문제가 아니라 극단적이고 다양한 편견의 표현이 큰 해를 끼치고 있습니다.” 특히 우리 사회에서 어려운 상황에있는 사람들과 말을 잘 못하는 사람들에게 상처를 입혔습니다.”

금전 대표는 2018 년 김어준의 발언을 듣고“성폭력 피해자들이 두려움을 털어 놓기 시작한 미투 운동에 대한 음모론을 처음부터 제기했다”고 말했다.

금 의원은 당시 김어준이 ‘예언을 할까봐 두렵다. 누군가 나타나고 대상은 어디에 있습니다. 결국 그는 “문재인 정부, 청와대, 진보적 지지자”라고 소개하고 “그가 운영하던 다른 민영 방송에서 그는 폭로에 연루된 친밀한 정치인을 옹호했다”고 설명했다. 나도 그리고 내렸다. ”

금 의원은“미스터. 김어준은 음모론을 머릿속에 퍼뜨리는 데 그치지 않았다.” 검찰과 법정 수사에서 사실과 다른 것으로 밝혀졌지만 김씨는 책임을지지 않았다.”

“이용수 할머니에게는 기자 회견 문서가 직접 작성되지 않은 것이 분명해 보인다. 냄새가 난다”며 지난 봄 대구 시민들이 코로나 19로 고통 받았을 때“코로나 사건은 대구 사건이었다”고 덧붙였다.

금 의원은“기득권 반격”이라는 법원 판결을 공격하는 등 사회적 통합보다는 분단과 갈등을 촉진하는 데 앞장 섰다”고 말했다. “김씨를 공격하고 판단하는 기준은 하나뿐입니다. “그것은 그것을 지원하는 정치 세력에 이익이되거나 해가 되는가?”

전금 의원은“정치 개입 문제도 심각하다”고 말했다. 현 여당의 여당 지도자도 줄을 서서 방송에 출연했고, 그가 연출하는 방향으로 앵무새 역할을했고, 그를보고 열리고 그를보고 죽었다. 현실”.

그는 “김씨가 개인적으로 주장하는 것이 무엇이든 자신의 자유에 대해 책임을 질 수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나 서울로부터 재정적 지원을받는 방송국은 전파의 공공재를 점유하고있다.”

마지막으로 금전은“얼마 전 나온 법원 판결 중 하나 인 진실을 말하는 사람에게 정신적 고통을 가했다. 김어준의 말을 김어준에게도 적용 할 때가왔다”며“서울 시장 선거에서이 약속을하고 시민의 뜻을 구하겠다”고 선언했다.

이지영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