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967 명의 코로나 환자, 3 일 만에 1,000 명 미만 … 21 명 사망

30 일 서울 송파구 동부 구치소에서 수감자를 태우는 버스가 출발한다. 연합 뉴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 19) 환자 수는 3 일 만에 1,000 명 미만으로 떨어졌습니다. 누적 환자 수가 60,000 명을 넘었습니다.

코로나 19 누적 확진 사례.  그래픽 = 김영희 02@joongang.co.kr

코로나 19 누적 확진 사례. 그래픽 = 김영희 [email protected]

8 월 이후 새로운 코로나 19 확진 사례.  그래픽 = 차준홍 기자 @ joongang.co.kr

8 월 이후 새로운 코로나 19 확진 사례. 그래픽 = 차준홍 기자 @ joongang.co.kr

31 일 질병 관리 본부 질병 관리 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현재 신규 환자가 967 명 늘었고 누적 환자 수는 6,740 명이었다. 28 일 (808) 이후 3 일 만에 신규 환자 수가 3 자리로 줄었다. 최근 환자 수는 약 1,000 명으로 늘었지만 크게 감소하지 않았고, 누적 환자 수는 21 일 50,000 명을 돌파 한 뒤 10 일 만에 6 만명을 넘어 섰다.

국내 환자는 940 명, 외국인 유입은 27 명이다.

국내 발병 건수는 서울 (365 명), 경기 (219), 인천 (59)에서 643 건이었다. 또한 부산 72 개, 대구 32 개, 광주 8 개, 대전 6 개, 울산 35 개, 강원 36 개, 충북 22 개, 충남 17 개, 전북 11 개, 전남 5 개, 경북 22 개, 경남 22 개 , 그리고 제주 세종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9 명을 포함 해 왔습니다. 격리 기간 동안 13 명의 외국인 환자가 확인되었고 지역 사회 격리 기간 동안 14 명이 확인되었습니다. 한국인은 14 명, 외국인은 13 명이다.

8 월 이후 코로나 19 누적 확진 환자.  그래픽 = 김영희 02@joongang.co.kr

8 월 이후 코로나 19 누적 확진 환자. 그래픽 = 김영희 [email protected]

국적 별로는 필리핀 인 2 명, 키르기스스탄 1 명, 우즈베키스탄 1 명, 인도 1 명, 러시아 1 명, 미얀마 2 명, 인도네시아 4 명, 이라크 1 명, 폴란드 3 명, 우크라이나 3 명, 슬로바키아 1 명, 미국 5 명, 멕시코 2 명 등

중증 환자 수는 12 명에서 344 명으로 증가했고 사망자 수는 21 명에서 900 명으로 증가했다 (사망률 1.48 %). 최근에는 매일 두 자릿수로 사망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격리 해제 건수는 836 건에서 42,71 건으로 증가했으며 현재 17,569 건이 격리되고 있습니다.

신규 환자 수는 900 명으로 줄었지만 요양 병원과 교정 시설의 감염이 계속되면서 신규 환자가 다시 증가 할 가능성이 높다. 영국에서 유래 한 돌연변이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확인되면서 긴급 대응이 이루어졌습니다.

현행 연말 연시 특별 방역 대책과 연말 연시 특별 방역 대책이 1 월 3 일 종료됨에 따라 정부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조정하고 주말 경에 발표 할 예정이다.

새로운 코로나 19가 확인되었습니다.  그래픽 = 김영희 02@joongang.co.kr

새로운 코로나 19가 확인되었습니다. 그래픽 = 김영희 [email protected]

정세균 국무 총리는 31 일 중앙 재난 안전 대책 본부 회의를 주재 해 “독자적으로 개발중인 코로나 19 백신을 내년 말까지 도입 할 수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우리 회사에서 개발 한 약의 치료는 며칠 전 승인을 받았으며, 해외에서 개발 된 백신은 빠르면 2 월부터 예방 접종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강력한 K- 예방을 바탕으로 치료제와 백신을 순서대로 추가하면 나라보다 먼저 코로나 19를 극복 할 수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point.properties.SIG_KOR_NM}
“,”pointFormat “:”{point.value}“},”plotOptions “: {“series “: {“dataLabels “: {“allowOverlap “: true},”borderColor “:”# cccccc “,”borderWidth “: 1}},”xAxis “: {“events ” : {}}, “yAxis”: { “events”: {}}, “시리즈”:[{“data”:[{“hc-key”:”서울”,”value”:365,”_i”:0},{“hc-key”:”경기”,”value”:219,”_i”:1},{“hc-key”:”부산”,”value”:72,”_i”:2},{“hc-key”:”대구”,”value”:32,”_i”:3},{“hc-key”:”인천”,”value”:59,”_i”:4},{“hc-key”:”광주”,”value”:8,”_i”:5},{“hc-key”:”대전”,”value”:6,”_i”:6},{“hc-key”:”울산”,”value”:35,”_i”:7},{“hc-key”:”세종”,”value”:null,”_i”:8},{“hc-key”:”강원”,”value”:36,”_i”:9},{“hc-key”:”충북”,”value”:22,”_i”:10},{“hc-key”:”충남”,”value”:17,”_i”:11},{“hc-key”:”전북”,”value”:11,”_i”:12},{“hc-key”:”전남”,”value”:5,”_i”:13},{“hc-key”:”경북”,”value”:22,”_i”:14},{“hc-key”:”경남”,”value”:22,”_i”:15},{“hc-key”:”제주”,”value”:9,”_i”:16}], “keys”: null, “joinBy”: null, “name”: “존재하지 않는 도구 설명 이름”, “states”: { “hover”: { “color”: “# BADA55”}}, “dataLabels”: { “enabled”: true, “format”: “{point.hc-key}”, “style”: { “fontSize”: “1em”}, “color”: “# 4f575c”}}]”colors”:[“#ffaf38″,”#009fff”,”#f64774″,”#6c55ff”,”#00b595″,”#ff6f38″,”#ab34db”,”#9aa3c1″,”#DF5353″,”#7798BF”,”#41B5E9″,”#FA8832″,”#34393C”,”#E46151″], “legend”: { “itemStyle”: { “fontWeight”: “100”}}} “>

황수연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