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 뷰 건너 뛰기 … tvN 설 민석 내려서 유튜브에 영상 올렸다고

tvN ‘설 민석 하차’정차 후
새벽에 ‘부풀어 오르는’YouTube 동영상 업로드
네티즌“구독 취소”분노

‘Naked_World History’설 민석 / 사진 = tvN 제공

스타 강사 설 민석이 석사 논문 표절을 인정하고 방송 활동을 모두 중단했지만 tvN은 계속해서 역사 강의 영상을 올리며 논란이 예상된다.

설 민석은 29 일 페이스 북의 표절 혐의에 대해 “석사 논문의 표절로 인해 많은 분들께 불편을 끼쳐 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그는 “과분한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고 당신이 보내 주신 신뢰에 못 미친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이에 tvN ‘설 민석의 벌거 벗은 세계사'(이하 ‘Naked World History’)와 MBC ‘선을 넘은 남자들'(이하 ‘요정’)이 직접 히트를 쳤다. 설 민석의 강의에 초점을 맞춘 프로그램이라 더 고통스러운 상황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양측은 울고 겨자를 먹으며 설 민석의 드롭 오프를 공식화했다.

하지만 문제는 방송사의 흔들리지 않는 태도 다. 외부 적으로는 설 민석의 강연 영상이 tvN 공식 유튜브 계정에 게재 돼 ‘하차’라인이 그려졌다.

사진 = tvN YouTube 캡처

사진 = tvN YouTube 캡처

먼저 설 민석은 29 일 오후 6시 사과 글을 올렸다. 이후 tvN은 설 민석이 ‘벌거 벗은 세계사’를 떠났다는 소식을 여러 매체를 통해 전파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30 일 자정 무렵 tvN 유튜브 채널은 ‘벌거 벗은 세계사’3 편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6 편으로 나눈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 사이에서 터무니없는 반응이 있었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은 “지금이 영상을 올리는 이유는 무엇인가?”, “의도적으로 먹이고있는거야?”, “방송사는 지능형 안티 다”, “구독을 취소하겠다”고 답했다.

일부는 “조회수까지 추출하려는 의도”라고 주장했다. 실제로 동영상이 게시 된 지 14 시간 만에 6 개 동영상의 총 조회수가 3 만회를 돌파했습니다. 각 영상에도 광고가 많아서“방송사도 책임의 대상이지만 사과하는 대신 수익을 올리려고한다”는 비판이있다.

이에 대해 tvN에 여러 차례 연락하여 입장을 확인했지만 응답을받지 못했습니다.

정태건 기자 [email protected]

Ⓒ 한경 닷컴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