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MBC 연예 대상’여성 우수상, 손담비, “고맙습니다 려원”(4)-조현우 기자

[조현우 기자]

손담비는 ‘2020 MBC 방송 연예 대상’에서 버라이어티 여성 우수상을 수상했다.

MBC 예능 프로그램 ‘2020 MBC 방송 연예 대상’




29 일 오후 8시 45 분 방송 된 ‘2020 MBC 방송 연예 대상’에서는 ‘스타 보러 가자’에 따라 출연 한 송하윤과 이준영이 발표됐다. 두 사람이 연예 대상에 전화 해줘서 고맙다고 인사 한 뒤 송하윤은 “준영도 예능 ‘전 잠시’에 출연했다. 당시 반응은 좋았지 만 어땠어? 그 것이었다?”

이준영은 “정말 떨 렸지만 방송 이후 생활에 작은 변화가 생겼다. 방송이 끝나고 식당에서 서비스 해주셔서 정말 감사했다”고 말했다. 송하윤도 예능에 출연했을 때 매우 긴장했다고 말했지만 박나래와 김숙이 그녀를 돌보며 잘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준영과 송하윤은 앞으로 MBC에서 더 많이보고 싶다고 말했고, 경 수진, 손담비, 장도연이 ‘나 혼자 산다’에 버라이어티 여성 우수상 후보에 올랐다. 정유미가 ‘선을 넘은 남자-귀환’후보로 선정됐다. ‘허당 미’를 선보이며 웃음을 터뜨린 정유미에 이어 ‘전능 적 간섭의 요점’에 쓴 제이와 함께 남다른 역할을 맡은 홍현희가 선정됐다.

이후 우수상이 발표되었습니다. 송하윤은 “2020 MBC 방송 연예 대상 버라이어티 부문 여성 우수상 공동 수상자이다. ‘나 혼자 산다’손담비와 장도연. 축하한다”고 밝혔다. 그러자 손담비는 깜짝 자리에서 일어나 박나래, 헨리 등 ‘나 혼자 산다’출연진과 함께 하이 파이브를했다.

장도연도 MC 자리에서 상을 받기 위해 무대에 올랐고, 손담비와 함께 하이 파이브를하고 트로피를 들고 인상을 남겼다. 장도연은 “이렇게 큰 프로그램을 주최하게 해줘서 고마웠지만,이 귀중한 상도 고맙게 생각한다. 일상 생활을 잘 해주신 ‘나 혼산’제작진과 캐스트 멤버들에게 매우 감사하다. 아주 유치 해요 아이디어 였지만 저에게 주셨을 때들은 생각에 너무 감사해서 앞으로 MBC에서 프로그램을한다면 출연료가 4 만 ~ 5 만원 줄어야 겠어요 회비.”

이영자도 장도연의 위트 감에 웃었다. 장도연은 “시청자들을 웃게 만드는 직업이라 사명감을 가지고 내 자리에서 열심히하겠다”고 말했다.

그러자 손담비도 안부를 전하며 “정말받을 줄 몰랐다. 정말 고마워. 가수로 시작해서 지금은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데 정체성에 대한 혼란이 있었다. 연예 상을 받았던 과거. 그 차이 자체가 좋은 것이고 그것이 당신의 축복이고 그것이 당신이 사랑받는 일이기도합니다. ‘

‘2020 MBC 연예 대상’은 29 일 오후 8시 45 분부터 1 부와 2 부로 방송 될 예정이다.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