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터 미스터 트로트 TOP6X, 미스터 트로트 TOP7 스페셜 스테이지 공개

사랑의 콜센터 (사진 = TV CHOSUN)

한국 가요계의 새로운 역사를 쓰는 ‘미스터 트롯’과 ‘미스 트롯 2’의 특별한 콜라보레이션 무대는 극도의 감성과 힐링을 선사한다.

오늘 (12 일) 방송되는 TV CHOSUN 46 화 ‘사랑의 콜센터'(이하 ‘사랑의 콜센터’라한다) ‘요청 된 노래-사랑의 콜센터’를 부를 예정이다. Trot ‘TOP6,’Mistrot 2’TOP7, ‘Mr. Trot ‘Rainbow And’Mistrot 2’Rainbow, 총 28 명이 모여’트로트 대축제 스페셜 ‘을 선보였습니다. ‘사랑의 콜센터’에서만 볼 수있는 화려하고 특별한 무대가 준비 돼 기대감을 높였다.

무엇보다 ‘미스터 트롯’TOP6와 ‘미스 트롯 2’TOP7의 최고 무대가 폭발적인 인상을 예고하고있다. 먼저 ‘미스터.’의 마스코트 정동원. ‘미스 트롯 2’진과 위엄을 뽐낸 트로트 TOP6와 양지은이 ‘엄마와 딸’과 함께 스페셜 듀엣을 완성했다. 특히 양지은은 “트롯 씨 당시 정동원이 원픽이었다!”라고 밝혔다. 가장 좋아하는 정동원과 함께 첫 듀엣 무대의 설렘을 드러냈다.

또한 정동원과 양지은은 어머니가 아이에게 보내는 따뜻한 사랑을 담은 노래 인 양희은의 ‘엄마와 딸’을 ‘어머니와 아들’로 바꾸어 따뜻한 메시지를 전했다. 이를 지켜본 ‘미스터 트롯’과 ‘미스 트롯 2’28 명의 멤버 중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이 잇달아 등장하며, 마음을 만든 두 사람의 무대가 무너지는 모습에 시선이 쏠린다.

반면에 ‘Mr. 트로트 장민호는 ‘미스트로 2’의 귀여움을 이끌었던 김다현, 김태연과 함께 시대를 초월한 ‘러블리 콜라보레이션’을 만들어 현장을 따뜻하게했다. 정동원에 이어 김다현, 김태연과의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펼친 장민호는 ‘육아 전문가 수’라는 새로운 별명을 얻어 웃음을 자아냈다. ‘육아 전문가 수’가 된 장민호와 사랑스러운 김다현, 김태연의 ‘트리플 무대’가 어떻게 그려 질지 주목된다.

제작진은“한국에서 트로트 열풍을 일으킨 트로트 주인공들이 모두 파견 되었기 때문에 ‘사콜’의 흥분이 폭발 할 수있는 빠른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46 회를 통해 새롭고 색다른 모습을 직접 확인 해주세요”라고 말했다.

한편, 오늘 (12 일) 오후 10시 ‘요청 된 노래-사랑의 콜센터’46 회가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 닷컴 엔터테인먼트 이슈 팀 기자
기사 보도 및 보도 자료 [email protected]

Ⓒ 한경 닷컴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