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예능 ‘Ca n’t No.1’심형래 ’11 년 재혼하지 않겠다 ‘출연

임미숙, 김학래 부부 집에 심형래 초청
함께했던 추억을 떠올리게하는 즐거운 시간

In’I Ca n’t Be # 1 ‘임미숙과 김학래는 심형래를 집에 초대해 함께 시간을 보냈다. 3 일 방송 된 JTBC 예능 프로그램 ‘Ca n’t be No. 1’에서는 심형래의 특별한 생일 파티를 준비한 임미숙과 김학래가 그려졌다.

‘숙래 커플’은 처음으로 그를 집에 초대 한 심형래와 평화로운 시간을 보냈다. 임미숙, 김학래와 함께 이야기를 나눈 심형래는 그 자리에서 막간 연기 수업을 시작했다. 코믹한 메이크업으로 김학래에게 추억의 쟁반을 주면서 고요한 개그 감각을 선보였다.

심형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I Ca n’t Be # 1’에 출연했다.

임미숙은 맛있는 철판 구이의 생일상으로 과거 값 비싼 철판 구이를 많이 선물 해주신 심형래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임미숙은 요리를하다가 심형래에게 “집에서 먹을 래?”라고 물었다. 심형래는 “이혼 한 지 11 년이됐다”고 말했다. 임미숙이“다시 결혼하고 싶은 욕망이 있니?”라고 물었을 때 심형래는 “나는 더 이상 결혼하지 않았다. 혼자 사는 것이 낫다”고 말했다.

또한 ‘숙래 부부’는 결혼 초반에 수주 한 아파트의 계약금을 빌려준 심형래에게 감사를 표하고, 심형래가 살았을 때 어쩔 수 없었던 아쉬움을 전했다. 어려운 상황에서. 심형래가 기타를 치고 ‘하얀 나비’를 불렀을 때 눈물을 흘린 임미숙은 “동생의 삶을 이야기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Copyright © News Touch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