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정부, ‘아스트라 제네카 백신 승인’… 최초 지역 비상용 (일반)

전문가 패널 추천에 따라 허가… 빠르면 다음 주에 3 억 명이 먼저 예방 접종을 시작합니다.

인도 제약 회사 Barat Biotech 백신, 제한적 사용 승인 가능성

AstraZeneca 및 Oxford University 로고 배경에 코로나 19 백신 스티커가 부착 된 바이알과 주사기가 배치됩니다. [AFP=연합뉴스]

(뉴 델리 = 연합 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 정부가 다국적 제약사 아스트라 제네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 19) 백신 사용을 공식 승인했다고 현지 정보 통신부가 2 일 밝혔다.

전날 정부 전문가 패널의 결정에 따라 약품 관리 당국이 최종 발표를 준비 중이었고 내각 고위 관계자가이를 먼저 확인했다.

Bloomberg News and Reuters에 따르면 인도 정보 통신부 장관 인 Prakasi Javadekar는 “AstraZeneca 백신의 사용이 승인되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인도의 경우 백신과 같은 약물의 도입 여부는 인도 중앙 의약품 및 표준기구 (CDSCO) 내 인도 의약품 관리국 (DCGI) 산하에 설립 된 전문가 패널의 권고에 따라 결정됩니다.

현지 언론은 전문가 패널이 전날 AstraZeneca 백신 사용을 승인하기로 결정한 후 약물 관리 당국에 권고를 내렸다고 밝혔다.

코로나 19 백신의 긴급 사용이 인도에서 승인 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인도 이전에는 AstraZeneca 백신 사용을 승인 한 국가는 영국, 아르헨티나 및 엘살바도르였습니다.

인도에서는 세계 최대 백신 회사 인 현지 제약 회사 세럼 연구소 (SII)가 아스트라 제네카 백신의 임상 시험을 진행하고있다.

SII는 승인을 준비하기 위해 이미 5 천만 개의 접종 물을 생산 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SII는 3 월까지 매월 1 억 배치로 생산을 늘릴 계획입니다.

인도 뭄바이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 19)에 대해 격리 된 노동자를 묘사 한 벽화를 지나가는 남자. [로이터=연합뉴스]

인도 뭄바이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 19)에 대해 격리 된 노동자를 묘사 한 벽화를 지나가는 남자. [로이터=연합뉴스]

현재 인도에서는 SII, 인도 제약 회사 Barat Biotech, Pfizer 등 3 개 회사가 인도 당국에 백신의 긴급 사용을 신청했으며 9 개 이상의 회사가 백신 개발 및 생산을 시작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AstraZeneca에 이어 Barat Biotech의 COVID-19 백신 사용이 승인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Hindustan Times와 같은 지역 언론에 따르면, 정부 전문가 패널이 같은 날 다시 회의를 열고 Barat Biotech의 백신의 제한된 비상 사용을 정부가 승인하도록 권장하는 데 동의했습니다.

Barat Biotech 백신은 비활성화 된 바이러스를 사용하여 전통적인 방식으로 생산되었으며 영국의 돌연변이 코로나 19 바이러스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지난달 29 일, 생명 공학의 크리슈나 엘라 바라트 회장은 “코로나 19에는 많은 돌연변이가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비활성화 된 바이러스를 사용하는 우리 백신은 이에 대한 보호 기능이 있습니다.”

상황과 관련하여 자바 데카는 “인도는 아마도 4 개 이상의 백신을 사용할 수있는 유일한 국가 일 것”이라고 말했다.

승인에 따르면 인도는 빠르면 다음주에 예방 접종을 시작할 계획이다.

인도 정부가 정한 우선 예방 접종 대상의 수는 의료진, 경찰, 군인, 50 대 이상을 포함하여 약 3 억 명입니다.

하르시 바르 단 보건 가족 복지부 장관은 이날 “백신은 의료진과 검역소 일꾼을 포함 해 3 천만 명에게 무료로 배포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인도에서 코로나 19 확진 자 누적 건수는 13,005,788 건 (보건 가족 복지부 기준)으로 전날보다 19,000 건 증가했다.

9 월에 10 만 건에 달했던 일일 신규 확진 자 수는 최근 2 만 건으로 감소했다.

인도의 일일 코로나 19 신규 사례 수. [월드오미터 홈페이지 캡처]

인도의 일일 코로나 19 신규 사례 수. [월드오미터 홈페이지 캡처]

[email protected]

Source